차량 관리 요령으로 안전하게 겨울 보내기

겨울이 되면, 자동차에 치명적인 것들이 몇 가지 있습니다. 대표적으로 눈을 말할 수 있겠네요. 그리고 기온 저하로 인한 빙결 현상도 있습니다. 

겨울철에 운전을 하는 사람이라면 신경을 쓰지 않을 수가 없는 것들이네요. 

겨울에도 안전하고 편안하게 운전을 하려면 몇 가지 차량 관리 요령을 숙지하시면 문제될 것이 없습니다.




겨울철 차랑 관리 요령



사계절 중 겨울은 눈이 내리며, 눈이 녹는 과정에서 타이어에 접촉하는 노면이 얼게 되면 운전하기 치명적입니다. 또한 자동차에도 눈이 쌓이면서, 눈에 집적으로 닿는 부분들이 동결하게 되어 창문부터 와이퍼 등 기능 작동에 장애를 일으킵니다.

다음과 같은 방법들을 통해 눈에 대한 대비를 하시면 좋겠습니다.




▼윈도우 커버 설치


겨울 눈이 내리는 날, 자동차 전면 유리에 서리가 생기는 것은 드문 일입니다. 이로 인해 시야가 나빠지면 주행에 방해되며, 사고 발생률이 높아지게 됩니다. 

또한 서리가 생긴 상태에서 측면 창문 작동 방해라던가, 문이 잘 열리지 않는 등의 상황도 충분히 예상 가능합니다. 날씨 예보를 접하여, 기온 저하와 적설 여부를 사전에 알았다면, 윈도우 커버를 설치하여 동결 방지를 예방하세요.




▼눈이 쌓이기 전 와이퍼를 세워둠


눈이 많이 쌓이는 날, 장시간에 걸쳐 주차하게 되면 와이퍼가 얼어 움직일 수 없게 되는 현상을 겪게 됩니다. 얼어버린 와이퍼를 무리하게 움직이면 와이퍼의 블레이드와 암(Arm)에 손상이 가기 때문에 이런 행동은 금물입니다. 

때문에 이런 열악한 날씨에는 와이퍼를 올려 놓을 것을 권장합니다. 겨울철 와이퍼를 세워 놓는 이유에 대한 포스팅을 글의 맨 하단부에 링크해 놓을 것이니 참고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배터리 점검을 미리 해놓자


겨울철에는 기온이 떨어지면서, 배터리 성능이 떨어지고 방전되기 싶다는 것을 알고 계셔야 합니다. 따라서 미리 배터리 점검을 하여 겨울철 차량 관리에 신경 써야 합니다. 또한 배터리가 방전되었을 시에 긴급 대처 방법도 숙지하고 있어야 곤란한 상황에 직면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차량 내부 환경 개선


위에서 주로 차량 외부의 관한 이야기를 다뤘다면, 차량 내부에 관한 이야기도 해야겠죠? 내부에서도 겨울철 운전 환경을 개선 시킬 수가 있습니다.


① 본격적인 주행 전에 엔진을 미리 예열 시켜놓는다.

기온이 떨어지면 엔진 오일이 점도가 낮아져 엔진에 부담이 가기 쉽습니다. 또한 배터리의 성능 저하까지 동반할 수 있으니, 충분한 예열을 한 후에 주행을 시작하세요.

② 윈도우 커버를 사용하지 않는 경우 히터를 이용해 성에를 충분히 제거한다.

겨울에는 특히 앞 유리에 성에가 생성되기 쉬우므로, 이런 시야가 나쁜 상태에서 운전을 하게 되면 사고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따라서 에어컨을 잘 조작하여 성에를 제거하며, 결로 현상에도 신경을 써야 합니다.



겨울철은 특히 다중 추돌 사고로 이어 지기 쉽습니다. 차량 관리와 시야 확보, 제동 거리에 신경을 써서 사고로 이어지지 않게 안전 운전하시길 바랍니다.


사람들이 관심있게 읽은 내용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